고씨중앙종문회 02)755-0919
고씨종문회총본부 064)751-0711, 758-5355
만든이 중시조32세손 고재민 jemina23@naver.com

가문을빛낸인물

Created with Sketch.

고유(髙裕)(2) 조선 후기의 문신, 승지에 올랐으며 안주목사 등을 지냄.

작성자
제주고씨
작성일
2021-02-15 06:18
조회
51
1722(경종 2)∼1779(정조 3). 조선 후기의 문신 자는 순지(順之), 호는 추담(秋潭). 상주출신. 규서(奎瑞)의 아들이다.

1741년(영조 17)생원이 되었고, 다음해 성균관유생들에게 보인 친시(親試)제술과에서 수석하여 인재로 주목받았다.

1743년 정시문과에 병과로 급제하여 병조좌랑 창녕현감 경상도사 정언 지평 필선 장령을 거치고,

1777년 승지에 올랐으며, 안주목사 등을 지냈다.

영남인으로서, 탕평책을 실시하던 영조에 의하여 주목받았으나 크게 쓰이지는 못하였다.

지방관으로 있을 때 토지 소송 문제 등을 잘 처리하였다.

1796년 청백리에 추천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