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고씨 홈페이지 방문을환영합니다.









로그인

  고서흥(髙瑞興) 조선 후기 자선가  
조회 : 3,552, 추천 : 313


1823년(순조 23)∼1899년(고종 36). 조선 후기 자선가. 출신지는 제주시 건입포(巾入浦), 곧 현재의 건입동(健入洞)이다.아버지는 고진봉(髙振鳳)이다.

고서흥이 살던 당시 건입포는 사람들이 마을 밖으로 나가려면 험한 바위 언덕을 타고 넘어가야 하는 상황으로, 밤은 물론이고 낮에도 자칫 실수하면 낭떠러지로 떨어질 수 있어 매우 위험하였다.

이때 경민장(警民長: 이장 밑에 두었던 마을 자치 기구 장)이었던 고서흥은 일년 농사 소출인 조 300 석을 밑천으로 인부를 사서 바위를 뚫어 길을 만들었다. 이로써 마을 사람들은 편하게 마을 밖 출입을 할 수 있게 되었으며 바위가 있던 언덕은 '공덕동산'으로 불리게 되었다.

마을 사람들은 1877년(고종 14) 그 터의 자연 암석을 다듬고 그의 이름과 함께 “연출사재 공석치로(捐出私財 攻石治路)”의 8글자를 새겨 넣어 공덕을 기렸다.


              

 
 
   고서흥(髙瑞興) 조선 후기 자선가       3552
293    고석규(髙錫珪) 문학평론가       3492
292    고승운(髙承雲) 항일운동가       3151
291    고영후(髙盈厚) 조선 중기 무신       3117
290    고용즙(髙用楫) 호는 죽봉(竹峯)       3218
289    고두만(髙斗萬) 항일운동가       3294
288    고두황(髙斗愰) 조선 후기 문신       3229
287    고만갑(髙萬甲) 조선 후기 문신       3372
286    고만첨(髙萬瞻) 조선 후기 문신       2042
285    고익명(髙翼明) 호는 읍호당(挹湖堂)       1855
284    고응화(髙應華) 주서(注書)를 지냄       1690
283    고응건(髙應健) 조선시대 효자       1889
282    고덕함(髙德諴) 조선시대 무관       1804
281    고순진(髙舜鎭) 일제강점기 유학자       1844
280    고청(髙淸) 고을나왕의 15세 후손       2161
279    고성주(髙性柱) 일제강점기 교사       2054
278    고광덕(髙光德) 독립운동가       1938
277    고유섭(髙裕燮) 미술사학자       1889
276    고인도(髙仁道) 일제강점기 기업가       1849
275    고장환(髙長煥) 소년운동가       2164

     
12345678910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