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씨중앙종문회 02)755-0919
고씨종문회총본부 064)751-0711, 758-5355
만든이 중시조32세손 고재민 jemina23@naver.com

종문자료실

Created with Sketch.

고전적(髙典籍) 부친(父親) 묘(墓)

작성자
제주고씨
작성일
2021-01-23 00:15
조회
3457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에서 고전적이란 인물과 관련하여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

「고전적 부친 묘」에 등장하는 고전적(髙典籍)은 조선 중기 현종 때 사람으로 풍수가로 유명한 인물이다. 제주시명도암의 고씨들이 조상신으로 모시고 있을 뿐만 아니라 서사무가 「고전적 본풀이」의 주인공이기도 하다.

「고전적 부친 묘」는 고전적(髙典籍)이 부친의 묘자리를 잘 써서 서자라는 신분에도 전적 벼슬을 했다는 이야기로, 풍수에 대해 강한 믿음을 가졌던 당대 서민들의 의식이 잘 드러나 있다.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애월읍 고성리에 사는 김병수(남, 82세)가 구연한 것으로, 1985년에 출판된 『제주도 전설지』에 실려 있다.

▒ 내용
고전적은 서자 출신이었으나, 풍수를 익혀 보통 사람은 그 실력을 가히 짐작조차 못할 정도였다. 어느 날 부친이 돌아가셨는데, 아들들이 가매장인 토롱만 하여 두고 1년이 지나도록 묏자리를 마련할 생각을 하지 않았다. 그런데 속내를 들여다보면, 고전적은 적자이자 맏형인 형님이 알아서 하겠거니 한 것이고, 형은 동생이 뛰어난 풍수가이니 마땅히 구산(求山)하리라고 여겨 서로 방심했던 것이다.

이에 기다리다 지친 형수가 고전적(髙典籍)을 찾아와, 지리에 밝은 사람이 나서서 구산하는 것이 옳지 않겠느냐고 하자, 고전적은 형님이 살아 있는데 형님이 먼저 걱정을 해야 하는 것이 도리라고 대답했다. 이에 형수가 돌아가서 남편에게, 큰아들이 먼저 장사 지내는 일을 걱정하는 것이 도리라고 하면서, 동생에게 묏자리를 보도록 청하라고 하였다.

그리하여 형님이 묏자리를 봐주도록 청하여 고전적(髙典籍)이 좋은 묏자리를 골라 드디어 장사를 지내게 되었다. 상두꾼들이 하관할 땅을 파는데 밑에서부터 물이 조금씩 흘러나오기 시작하였다.

사람들이 웅성대기 시작하자 고전적(髙典籍)은 자기가 시키는 대로만 하라면서, 입었던 상복을 벗어 한쪽 주머니를 떼고는 구멍에 슬며시 덮고 하관하도록 했다. 묏자리 형세가 옥녀하문형(玉女下門形)이기에 땅 속에서 물이 터진 것이 오히려 좋은 징조였던 것이다. 이렇게 장사를 지낸 지 얼마 되지 않아 고전적은 서자 출신이었지만 전적 벼슬을 하게 되었다고 한다.

▒ 모티프 분석
「고전적 부친 묘」는 묘자리를 잘 써서 발복하게 되었다는 이야기로, 옛 민담에서 적지 않게 등장하는 모티프의 하나이다. 물이 나오는 혈자리가 실은 옥녀하문형의 좋은 묘자리라는 반전이 서자인 주인공이 벼슬살이를 하게 되었다는 반전과 함께 드러나 이야기의 묘미를 살린다.

▒ 참고문헌
*『제주도 전설지』(제주도, 1985)
* 김헌선 외, 『제주도 조상신본풀이 연구』(제주대학교 탐라문화연구소, 2006)
전체 304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04
종훈(宗訓)의 노래
제주고씨 | 2021.02.28 | 추천 0 | 조회 41872
제주고씨 2021.02.28 0 41872
303
고씨종훈(宗訓)
제주고씨 | 2021.02.28 | 추천 0 | 조회 41467
제주고씨 2021.02.28 0 41467
302
탐라원 고씨종묘
제주고씨 | 2021.02.19 | 추천 0 | 조회 42327
제주고씨 2021.02.19 0 42327
301
춘·추대제(春·秋大祭)
제주고씨 | 2021.02.19 | 추천 0 | 조회 41788
제주고씨 2021.02.19 0 41788
300
제주시 동남쪽 중산간에 위치한 봉개동 봉개교 교정 고씨효열비
제주고씨 | 2021.02.19 | 추천 0 | 조회 41203
제주고씨 2021.02.19 0 41203
299
서천사람들의 성씨와 뿌리 - 제주 고씨(濟州髙氏)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0933
제주고씨 2021.02.15 0 40933
298
고광수(髙光壽) 공군 대위, 무성을지 무공훈장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1763
제주고씨 2021.02.15 0 41763
297
고근홍(髙根弘) 대령 전승비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1913
제주고씨 2021.02.15 0 41913
296
성현을 모시는 원사를 찾아서 - 장춘사(長春祠)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1691
제주고씨 2021.02.15 0 41691
295
고봉민 의병장 충혼비 제막식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1437
제주고씨 2021.02.15 0 41437
294
삼성사 홍화각현판 문화재 지정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2109
제주고씨 2021.02.15 0 42109
293
1950년대, 삼성사대제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0927
제주고씨 2021.02.15 0 40927
292
1900년 고봉주(髙奉柱) 등 상서(上書)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1463
제주고씨 2021.02.15 0 41463
291
1871년에 고문룡이 방매한 토지매매문서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1901
제주고씨 2021.02.15 0 41901
290
1814년에 고재항이 매입한 토지매매문서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2506
제주고씨 2021.02.15 0 42506
289
1901년 고덕진(髙德鎭) 등 등장(等狀)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1772
제주고씨 2021.02.15 0 41772
288
1856년 柳章五가 토지를 매입하면서 받은 매매문서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2212
제주고씨 2021.02.15 0 42212
287
통영시, "백운 고시완 선생 석채례 봉행"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1791
제주고씨 2021.02.15 0 41791
286
전남 구례군 장흥고씨가의 호적문서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1714
제주고씨 2021.02.15 0 41714
285
고경명 연보
제주고씨 | 2021.02.15 | 추천 0 | 조회 41986
제주고씨 2021.02.15 0 419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