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씨중앙종문회 02)755-0919
고씨종문회총본부 064)751-0711, 758-5355
만든이 중시조32세손 고재민 jemina23@naver.com

가문을빛낸인물

Created with Sketch.

고봉익(髙鳳翼) 조선말기의 효자

작성자
제주고씨
작성일
2021-02-15 10:40
조회
82
고봉익(髙鳳翼)은 성품이 효성스러워 어머니가 병이 나자 배설물을 맛보며 치료하였다. 또 어머니의 병을 대신해서 앓게 해 달라고 하늘에 빌면서 약시중을 게을리 하지 않았다.

상을 당했을 때에는 3년 동안 시묘살이를 하였고, 상이 끝난 다음에도 비바람을 무릅쓰고 성묘를 하였다. 시묘살이를 할 때에 호랑이가 와서 보호해 준 기이한 일이 있었다.

고봉익에 대한 효행 기사는 『증수임영지(增修 臨瀛誌)』인물조에 기재되어 있다.

효행이 뛰어나 동몽교관(童蒙敎官)에 증직(贈職)되었다.